스포츠월드

검색

'역시' 송혜교 일냈다…‘더 글로리’ 글로벌 5위 ‘들썩’

입력 : 2023-01-02 12:26:08 수정 : 2023-01-03 09:19:55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송혜교 주연의 넷플릭스 새 오리지널 시리즈 '더 글로리'가 공개 이틀 만에 글로벌순위 5위에 올랐다.

 

2일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더 글로리'는 전날 기준 넷플릭스 TV 프로그램 부문 세계 5위를 기록했다.

 

지난달 30일 파트1(1∼8회)이 공개된 지 이틀 만이다. '더 글로리'는 총 16부작으로 파트2(9∼16회)는 올해 3월 중에 선보인다.

 

국가별로 보면 한국을 비롯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싱가포르, 대만, 태국, 베네수엘라 등 10개 지역에서 1위에 올랐다.

 

홍콩, 일본, 몰디브, 오만, 아랍에미리트에선 2위를 기록했고, 3위를 차지한 국가는 없었다. 바레인, 방글라데시, 쿠웨이트, 스리랑카에서는 4위에 이름을 올렸다.

 

'더 글로리'는 '미스터 션샤인', '도깨비', '태양의 후예' 등을 집필한 김은숙 작가의 첫 복수극이다.

 

드라마는 학교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가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을 그린다. 송혜교가 학교폭력 피해자 문동은 역을 맡았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