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성폭행 혐의 벗은 김건모…검찰 “피해자 진술 조금씩 달라져”

입력 : 2022-11-21 17:40:19 수정 : 2022-11-22 09:09:17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가수 김건모가 15일 오후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성폭행 혐의 조사를 받고 나와 취재진 앞에 서고 있다. 2020.01.15. amin2@newsis.com

가수 김건모가 3년 만에 성폭행 혐의에서 벗어났다.

 

21일 연예계에 따르면 지난 4일 서울고등법원 제30형사부는 여성 A씨가 김건모를 상대로 제기한 성폭행 혐의에 대한 재정신청을 기각했다.

 

당시 재판부는 “신청인은 피의자를 강간 혐의로 고소해 검사는 혐의 없음으로 불기소 처분을 했다”며 “이 사건 기록과 신청인이 제출한 모든 자료를 살펴보면 불기소 처분은 정당한 것으로 수긍할 수 있고 달리 부당하다고 인정할 만한 자료가 부족하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앞서 유흥업소 여종업원인 A씨는 2019년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 출연해 김건모가 2016년 유흥업소에서 자신을 성폭행했다며 주장하고 이듬해 고소장을 접수했다.

 

하지만 검찰은 고소장 접수 2년여만인 지난해 11월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이에 A씨가 항고했으나 사건 검토 6개월 만인 지난 6월 다시 기각됐다.

 

이후 A씨는 변호사 강용석을 법률대리인으로 선임해 재정신청을 다시 제기했으나 또 다시 기각됐다. 재정 신청은 고소, 고발인이 수사기관의 불기소 처분에 불복해 법원에 판단을 구하는 제도다. 검찰은 김건모에게 성폭행 피해를 당했다는 A씨의 진술이 모순되고 조금씩 달라졌다며 불기소 판단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김건모는 지난 2019년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장지연과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 부부가 됐지만 지난 6월 파경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김유진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뉴시스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