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이병호, 텍사스 주니어 협회 외국인 최초 올해의 선수상!

입력 : 2020-02-11 08:59:06 수정 : 2020-02-11 10:04:01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주니어 골퍼 이병호(15)가 외국인 최초로 텍사스 주니어 골프투어(TJGT) 올해의 주니어 선수(Boy 15~18세)에 선정됐다. 이병호는 지난해 14세의 나이로 골프 유학을 떠난 지 8개월 만에 자신보다 나이가 많은 형들을 모두 제치고 미국 텍사스주 주니어 골프랭킹 지역 랭킹 1위에 오르는 등 뛰어난 실력으로 기대감을 높여오고 있다.

 

현재 텍사스 주니어 골프 대회에서 가장 어린 나이에도 랭킹 최정상에 위치하고 있는 이병호는 파워풀한 드라이버샷을 주무기로 하며  23,275포인트(2위 Nicholas Hance 20,100점)를 기록, 스코어 평균 72.95타로 압도적인 기량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의 선수상’은 출전하는 대회의 성적을 기준하여 차등적으로 포인트를 분배, 연마다 가장 점수가 높은 선수에게 주어진다. 많은 포인트를 받기 위해서는 많은 대회에 출전하는 게 유리할 수 있지만 이병호는 2위를 기록한 선수가 출전한 13개 대회보다 4개나 적은 총 9개의 대회에 출전하고도 선택과 집중력을 통해 더 많은 점수를 받았다. 한국으로 치면 중학교 학생이 고등학교 선배들을 제치고 이뤄낸 결과다.

 

TJGT 올해의 주니어 선수상의 역대 수상자들로서 현재 PGA에서 활약 중인 선수들은 2015년 한 해 PGA에서 5승을 달성한 Jordan Spieth, PGA 통산 7승을 달성한 Patrick Reed, 그 외 Kelly Kraft, Jhonattan Vegas 등이 있으며 LPGA 선수 중에서는 Stacy Lewis, Lexi Thompson가 대표적이다. 그뿐만이 아니라 모든 아마추어들에게 꿈과 같은 US 주니어, US 아마추어 등의 수상자도 TJGT의 선수들이 차지하고 있다.

 

TJGT 측은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이병호 선수에게 “어린 나이에도 탁월한 집중력과 추진력, 책임감으로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출전한 대회마다 상위권에 위치하는 훌륭한 결과를 이끌어냈으며 신체조건이 많이 변하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형 들과의 경쟁에서 이겨낸 정말 보기 드문 선수이다. 우리는 먼 훗날 PGA에서 활약할 이병호 선수가 트로피를 들어 올리면서 자신의 유년 시절인 TJGT 시절을 회상할 날을 고대합니다”라며 축하 메세지를 전했다.

 

이병호는 한국에서 3년 동안 초등학교 대회에 나가 10승을 넘는 우승 트로피를 휩쓴 후 2018년 7월 미국 텍사스로 골프 유학을 떠났다. 그리고 유학을 간 그 해 환경적인 변화에도 불구하고 10월부터 12월까지 3개월간 3번의 우승과 1번의 준우승을 이루어 냈을 뿐 아니라 2019년 작년에는 한 해 동안 2승, 2020년 올해도 지난 1월 우승을 기록하며 승승장구 중이다.

 

한국 나이로 아직 중학생인 그는 친구들과 놀기를 좋아할 나이지만 매일 같이 3~4시간씩 연습하고 집으로 돌아와 퍼팅 매트 위에서 최소 1~2시간씩 연습을 하는 등 골프에 대한 열정으로 가득하다. 현재 휴스턴 The Village school에서 재학 중인 이병호는 학교에서 돌아오면 책가방을 내려놓기 무섭게 골프장으로 달려간다. 한번 골프채를 잡으면 해가 떨어질 때까지 내려놓지 않는다. 이 때문에 이병호는 ‘연습벌레’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이병호는 “2019년 초에 목표했던 텍사스 주니어 랭킹 1위의 목표를 이뤄냈다. 이제 그 시작으로 발판 삼아 아직은 먼 얘기일지 모를 PGA투어 진출이라는 목표를 이룰 때까지 더 열심히 하겠다”며 “PGA 투어에 가서 마스터스와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의 우승자로서 그린 재킷을 입는 그날까지 지금의 작은 성공에 만족하지 않고 자만하지 않는 자세로 계속 매진하겠다”라는 각오도 잊지 않았다.

 

polestar174@sportsworldi.com 사진 TJGT 커미셔너와 기념촬영, 세마스포츠 제공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영화 '담보' 하지원
  • 영화 '담보' 하지원
  • 로켓펀치 윤경의 '쪼꼬미 하트'
  • (여자)아이들 미연, 안정적인 무대 퍼포먼스
  • 신소율, '부부연기 편해졌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