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공생의 법칙’ 육준서, 수트 버거운 태평양 등판…“불편해서 열어놨는데”

입력 : 2022-01-13 21:39:16 수정 : 2022-01-14 11:34:43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UDT 출신 화가 육준서가 태평양 어깨로 감탄을 자아냈다.

 

13일 방송된 SBS 신년특집 ‘공생의 법칙’에는 육준서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생태계 수호를 위해 충주호에서 만난 김병만과 박군은 육준서를 반갑게 맞이했다.

 

육준서는 다소 작은 수트에 버거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김병만과 박군은 “수트 어깨가 안 닫히나 보다”라며 감탄했고, 육준서는 “불편해서 열어놨는데 닫히긴 한다”고 해명했다.

 

김병만은 육준서의 넓은 등판을 보고는 “그림 그리고 싶다. 아 그림 그리지?”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공생의 법칙’ 방송 캡처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리즈 갱신' 한지민, 겨울 여왕 왔다
  • '리즈 갱신' 한지민, 겨울 여왕 왔다
  • 블랙핑크 지수, 강렬한 레드 드레스
  • 소유, 블랙 원피스로 뽐낸 글래머 몸매
  • '차세대 패셔니스타' 위키미키 김도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