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10년 열애’ 경남FC 골키퍼 황성민 결혼, 품절남 되다

입력 : 2021-11-25 17:04:29 수정 : 2021-11-25 17:04:27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프로축구 K리그2 경남FC 골키퍼 황성민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황성민이 내달 12일 오후 3시에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빌라드지디 청담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10년간 교제했던 미모의 여승무원 일반인과 함께 결혼식을 올린다.

 

 황성민은 2013년 충주 험멜에서 데뷔한 뒤 울산현대미포조선과 안산그리너스, 제주유나이티드를 거쳐 현재 경남FC에서 뛰고 있다. 올 시즌 위기의 순간마다 선방으로 팀을 구했으며, 리그와 FA컵 포함 8경기 11실점 클린시트 3회를 기록했다. K리그 통산 140경기에 나선 수준급 수문장이다.

 

 결혼을 앞둔 황성민은 “데뷔 전부터 10년 동안 언제나 옆에서 나를 응원해 준 착하고 예쁜 그녀와 영원히 함께하게 됐다. 처음 만남부터 결혼을 약속하기까지 매 순간이 함께라서 행복했다. 이제 가정과 경기장 모두에서 좋은 모습 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진=경남FC 제공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설현, 레드 드레스로 뽐낸 우아美
  • 설현, 레드 드레스로 뽐낸 우아美
  • 이요원, 놀라운 방부제 미모 '눈길'
  • 이하이, 얼굴 나이 10살 인증…무결점 동안 미모
  • 송혜교, 자는 모습도 완벽 비주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