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박수홍 “더는 못 참아!”...데이트 폭력 의혹 제기한 유튜버 고소

입력 : 2021-08-04 08:59:31 수정 : 2021-08-04 15:07:27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방송인 박수홍이 자신의 사생활 관련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를 고소했다.

 

박수홍의 법률대리인인 노종언 변호사(법무법인 에스)는 3일 밤 “박수홍은 이날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모욕, 업무방해, 강요 등의 혐의로 유튜버 A 씨와 그에게 허위제보한 신원미상의 제보자들에 대한 고소장을 경찰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어 “A 씨의 주장은 더는 참을 수 있는 수준을 넘어섰다”며 “이로 인해 박수홍의 방송 및 연예 활동에 큰 피해가 발생하기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박수홍 측은 “A 씨는 확인되지 않은 허위 사실을 여러 차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일방적으로 주장하면서 박수홍과 그의 가족의 명예를 훼손하고 모욕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A 씨의 주장은 근거가 없을 뿐만 아니라 사실 확인을 위해 박수홍 측에 연락을 취하거나 박수홍 측의 의견을 반영하려는 최소한의 노력도 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그동안 A 씨가 제기한 의혹에 특별한 대응을 하지 않은 이유로 “자신을 둘러싼 논란이 커지는 것이 오히려 의혹을 제기한 당사자들이 원하는 노림수라고 여겼고, 친형 부부의 횡령 혐의와 관련된 본질이 훼손될 것을 우려했다”라고 밝혔다.

 

박수홍 측은 (문제의) 유튜브 채널을 본 후 최소한의 확인 과정 없이 루머성 기사를 양산하는 매체들에 대해서도 향후 법적 대응할 예정이다. “근거 없는 주장을 기사화할 때는 이를 입증할 근거 자료를 제시하고 박수홍 측의 반론권을 보장해주실 것과 더불어, 허위 주장을 확인 없이 옮겨적는 식의 보도는 자제해주시기를 요청드린다”고 당부했다.

 

앞서 유튜버 A 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제보를 받았다며 박수홍이 전 연인에게 데이트 폭력을 행사했다는 등 사생활 관련 의혹을 제기했다.

 

또한 A 씨는 지난 6월 10살 연하 남자친구 화류계, 버닝썬 여배우 의혹을 제기했다가 배우 한예슬에게도 고소당했다. 한예슬은 이와 관련해 지난달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은 바 있다.

 

<이하 유튜버 고소 관련 박수홍의 법률대리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박수홍의 법률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법인 에스 노종언 변호사입니다. 최근 유튜버 김용호로부터 불거진 박수홍과 그의 가족을 향한 거짓 주장과 억측에 대한 법적 대응 입장을 전달드립니다.

 

1. 박수홍은 2021년 8월 3일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명예훼손), 모욕, 업무방해, 강요 등의 혐의로 유튜버 김용호와 그에게 허위제보를 한 신원미상의 제보자들에 대한 고소장을 경찰에 제출했습니다.

 

2. 김용호는 확인되지 않은 허위 사실을 수차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일방적으로 주장하면서 박수홍과 그의 가족의 명예를 훼손하고 모욕했습니다. 김용호의 주장은 근거가 없을 뿐만 아니라 사실 확인을 위해 박수홍 측의 연락을 취하거나 박수홍 측의 의견을 반영하려는 최소한의 노력도 하지 않았습니다.

 

3. 그동안 박수홍은 자신을 둘러싼 논란이 커지는 것이 오히려 그들의 노림수라고 여겨 특별한 대응을 하지 않고 있었습니다. 또한 현재 진행 중인 박수홍의 친형인 박진홍 및 그 배우자의 횡령 혐의와 관련된 본질이 훼손되는 것도 우려하였습니다. 하지만 김용호의 주장은 더 이상 참을 수 있는 수준을 넘어섰고, 이로 인해 박수홍의 방송 및 연예 활동에 큰 피해가 발생하기 시작했습니다. 이에 박수홍은 더 이상 유튜버 김용호 및 신원미상의 제보자들의 행동을 묵과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형사 고소를 먼저 진행하고 아울러 향후 피해 규모를 파악해 민사 소송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4. 박수홍은 김용호 및 제보자들의 허위 주장을 입증할 자료들을 이미 충분히 확보했습니다. 그의 주장이 명백한 허위임을 증명해주는 국가기관과 공인기관의 자료 일체를 경찰에 제출하여 법의 심판을 받도록 하겠습니다.

 

5. 아울러 김용호의 유튜브 채널을 본 후 최소한의 확인 과정 없이 루머성 기사를 양산하는 매체들에 대해서도 향후 법적 대응할 예정입니다. 이 매체들은 확인되지 않은 허위 사실을 옮기는 과정에서 팩트를 체크하는 노력도 없었으며 박수홍의 반론권도 보장하지 않았습니다. 이에 언론중재위원회 제소를 비롯해 형사적 대응도 고려하고 있습니다. 향후 이처럼 김용호 측의 근거 없는 주장을 기사화할 때는 이를 입증할 근거 자료를 제시하고 박수홍 측의 반론권을 보장해주실 것과 더불어, 김용호의 허위 주장을 확인 없이 옮겨적는 식의 보도는 자제하여 주시기를 요청드립니다.

 

2021. 08. 03. 법무법인 에스 대표변호사 노종언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사진=뉴시스 제공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김지원 '과즙미 팡팡'
  • 김지원 '과즙미 팡팡'
  • 한예슬, 강렬한 레드립으로 여신 포스
  • 블랙핑크 지수 '청순함 200%'
  • 태연, 미모도 열일 중…청량+섹시美 폭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