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한화, 윤대경·주현상 자체 징계…10경기 출장정지

입력 : 2021-07-26 15:50:32 수정 : 2021-07-26 15:50:30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프로야구 한화가 윤대경(27), 주현상(29)에게 자체 징계를 내렸다.

 

한화는 26일 징계위원회를 열고 구단 내규 위반으로 인한 품위 손상에 대해 윤대경, 주현상에게 제재금 700만원과 10경기 출장정지 조치했다고 밝혔다.

 

둘은 지난 5일 새벽 구단의 서울 원정 숙소인 한 호텔에서 전 프로야구 선수 A씨와 그의 지인들을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당초 미보고 외부인 접촉과 관련해서만 초점을 맞췄지만, 방역수칙 위반 사실이 추가로 발견됐다. 역학조사에서 키움 한현희, 안우진 등과 약 6분간 같은 자리에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앞서 윤대경, 주현상은 KBO 상벌위원회로부터 10경기 출장정지와 제재금 200만원의 징계를 받은 바 있다. 구단 징계까지 더해져 후반기 총 20경기를 출장할 수 없게 됐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김지원 '과즙미 팡팡'
  • 김지원 '과즙미 팡팡'
  • 한예슬, 강렬한 레드립으로 여신 포스
  • 블랙핑크 지수 '청순함 200%'
  • 태연, 미모도 열일 중…청량+섹시美 폭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