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오마이걸 아린, 생일 맞아 3000만원 기부…선한 영향력

입력 : 2021-06-18 10:01:48 수정 : 2021-06-18 18:19:55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그룹 오마이걸 멤버 아린이 생일을 맞아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아린은 18일 자신의 생일을 기념, 아름다운재단에 3000만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보육시설을 퇴소한 보호종료아동의 자립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보호종료아동이란 아동보육시설 및 위탁가정에서 생활하다가 만 18세가 돼 퇴소해야 하는 아동을 말한다. 통계에 따르면 연평균 2,550명의 청년이 보호종료되어 주거 및 생계를 홀로 책임지고 있다.

 

아린은 “생일을 맞아 미성년에서 성년이 되기까지 함께 해준 멤버들과 팬 여러분들의 사랑에 보답하고 싶어 이번 기부를 결심했다”며 “홀로 사회에 나온 보호종료아동 친구들에게 조금이나마 응원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아린은 지난 2015년 오마이걸로 데뷔해 음악, 예능, 연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다. 최근에는 저소득층 어르신을 위해 1600만원 상당의 내의를 기부하고 반려견 아리와 함께 유기동물을 지원하는 공익 펀딩 프로젝트에 모델로 참여하기도 했다.

 

사진=더블유엠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김지원 '과즙미 팡팡'
  • 김지원 '과즙미 팡팡'
  • 한예슬, 강렬한 레드립으로 여신 포스
  • 블랙핑크 지수 '청순함 200%'
  • 태연, 미모도 열일 중…청량+섹시美 폭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