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코로나 확진’ 변정수, 의료진 위해 1000만원 기부

입력 : 2021-05-07 17:40:10 수정 : 2021-05-07 17:45:53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코로나 19에 확진된 방송인 변정수가 선한 영향력을 행사했다.

 

7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변정수가 코로나 19 극복 성금 1천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변정수가 기탁한 성금은 1년 넘게 코로나 19 극복 및 확산 방지를 위해 힘쓰고 있는 의료진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앞서 변정수는 지난달 24일 코로나 19 양성 확진을 받고 치료에 전념, 현재 완치된 상태다.

 

변정수는 기부와 함께 “막상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고 병원에 들어가 보니, 의료진들의 노고가 굉장하다는 것을 체감하게 됐다”며 “하루 종일 방역복을 입고 최일선에서 코로나 19와 사투를 벌이는 의료진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이번 기부뿐만이 아니라 변정수는 지난해 8월 집중호우 수재민을 위해 ‘2020 러브 플리마켓’을 열어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는 등 꾸준한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변정수는 모델 출신 배우로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 ‘터치’, 예능 ‘라떼부모’, ‘여자플러스’ 등에서 활약했다.

 

사진=변정수 인스타그램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예슬, ♥연하남친이 반한 우아한 미모
  • 한예슬, ♥연하남친이 반한 우아한 미모
  • 김세정, 올림머리 하고 ‘찰칵’…매일이 리즈
  • 효민, 늘씬한 각선미+청순한 미모… 완벽
  • 이주연, 칼군무로 '무대 장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