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영탁, ‘허리케인’ 라디오 잠정하차 “스케줄 정리 후 복귀”

입력 : 2020-08-14 16:48:29 수정 : 2020-08-14 16:48:27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정은희 온라인 뉴스 기자] 가수 영탁이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서 잠정 하차한다.

 

오늘(14일)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 공식 인스타그램에 “지난 1년간 허리케인 라디오와 함께한 음악 반점 종신 계약직 영탁 씨! 이번 주를 마지막으로 잠시만 안녕~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숨 가쁜 스케줄이 좀 정리되면 다시 돌아온다고 약속 도장 복사 코팅 꾹~ 하고 가셨으니까요”라며 “영탁 씨 돌아올 그 날까지 음악 반점 많이 사랑해주세요. 그리고 다음 주 음악 반점에서 영탁 씨의 빈자리를 채워줄 분은 누굴지? 본방 사수해주세요. (힌트:ㄱㅅㅊ)”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가지마 #돌아와 #종신계약 #놓치지않을거예요”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영탁은 TV조선 ‘미스터트롯’ 출연 전인 지난해부터 방송인 박슬기와 함께 ‘허리케인 라디오’ 음악 반점 코너에 고정 게스트로 출연했다. 하지만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허리케인 라디오’와의 의리를 지켰던 영탁은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일정상 아쉽게 잠정 하차 결정하게 됐다.

 

한편 영탁이 출연하는 마지막 방송분 TBS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는 오는 16일 오후 2시에 전파를 탄다.

 

사진=‘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이달의소녀 진솔, 청청패션 완벽 소화
  • 이달의소녀 진솔, 청청패션 완벽 소화
  • 이달의 소녀 희진, 이국적매력
  • 조여정의 빛나는 미소
  • '좀비탐정' 임세주, 핑크 원피스 입고 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