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KBS2 ‘노래가 좋아’, 개편맞이 트로트 신동 특집 [TV알리미]

입력 : 2020-06-30 13:50:34 수정 : 2020-06-30 15:39:46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KBS1에서 큰 사랑을 받은 ‘노래가 좋아’가 그 사랑에 힘입어 화요일 저녁 8시 30분 KBS2에서 새롭게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노래가 좋아’는 2016년 10월 8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총 800여 팀이 출연, 따뜻한 가족애와 화합의 하모니가 담긴 무대를 선보여 왔다. ‘노래가 좋아’ 부부MC 장윤정, 도경완의 찰떡호흡이 더해져 감동과 재미 두 마리의 토끼를 잡아온 만큼, 더욱 업그레이드 된 모습으로 찾아갈 ‘노래가 좋아’에 대한 관심이 집중된다.

 

오늘(30일) 방송되는 ‘노래가 좋아’에서는 KBS2 개편을 맞이해 ‘트로트 신동 특집’ 무대가 꾸며진다. 그간 정동원, 홍잠언, 남승민, 전유진 등 화제의 트로트 신동들을 배출해온 '노래가 좋아'에서 그들을 뛰어넘을 차세대 트로트 신동을 선발하기 위한 뜨거운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이들을 심사하기 위해 가요계의 신사 이무송, 개그계의 디바 김미려, 글로벌 예능인 샘 오취리, 대세 중의 대세 태권 트롯 나태주까지 특급 심사위원 군단이 출격한다. 이들의 유쾌한 입담과 재치 있는 심사평으로 방송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총 5명의 트로트 신동이 무대에 오른다. 어린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뛰어난 트로트 실력에, 무대를 즐기는 표정과 섬세한 제스처까지 다양한 끼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그중 프로에 가까운 완벽한 무대를 보여준 한 참가자의 무대에 가수 나태주가 “오히려 내가 배워야겠다”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 또 첫 소절부터 타고난 감성과 창법으로 심사위원은 물론, MC장윤정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참가자가 등장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뛰어난 실력과 매력으로 중무장한 트로트 신동 특집 ‘우리 집 슈퍼스타’는 오늘 저녁 8시 30분 KBS2 ‘노래가 좋아’에서 만나볼 수 있다.

 

kimkorea@sportsworldi.com

사진=KBS2 ‘노래가 좋아’ 트로트 신동 특집 ‘우리 집 슈퍼스타’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다소곳한 이유리
  • 박신혜,'살아있다, 즐겁게 촬영했어요'
  • 깜찍한 배우 천이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