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왕기춘, 유도국가대표 출신 구속기소

입력 : 2020-05-21 17:12:47 수정 : 2020-05-21 17:53:43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유도 국가대표 출신 왕기춘(32)이 미성년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대구지검 여성·아동범죄수사부(양선순 부장검사)는 21일 자신의 미성년 제자를 성폭행한 한 혐의(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전 유도국가대표 왕기춘을 구속기소했다.

 

왕기춘은 2017년 2월 자신이 운영하는 체육관에 다니는 A(17)양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해 8월부터 올해 2월까지 체육관에 다니는 제자 B(16)양과 10차례에 걸쳐 성관계한 혐의(아동복지법 위반)도 받고 있다. 지난해 2월에는 B양을 성폭행하려다 미수에 그친 사실도 드러났다.

 

대구지검은 “전형적인 ‘그루밍(가해자가 피해자와 돈독한 관계를 형성해 심리적으로 지배하는 것)과정’을 거쳐 성적 학대를 한 아동 성범죄”라면서 “피해자들에게 다양한 지원을 하고 공소유지에 힘을 쏟을 방침”이라고 말했다.

 
왕기춘은 2007년 리우데자네이루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73㎏급에서 금메달을 획득, 당시 한국 남자 선수 역대 최연소 우승자 기록을 세웠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도 남자 73㎏급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탈락하고 은퇴한 뒤 유도관을 열어 생활체육 지도자와 유튜버로 활동했다.

 

앞서 왕기춘은 지난 20일 대한유도회에서 영구제명됐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뉴시스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시크릿넘버 데니스
  • 정소민 '깜찍한 손인사'
  • 제니, 침대 위 ‘셀프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