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라스’ 김수미 “아들 출가 후 공허…출산 앞둔 서효림 덕에 행복해”

입력 : 2020-05-19 10:54:19 수정 : 2020-05-19 10:54:20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배우 김수미가 신현준과의 모자 관계 위기를 고백한다. 신현준을 대하기가 날이 갈수록 힘들다는 김수미. 과연 그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20일 방송 예정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김수미, 신현준, 방송인 김태진, 그룹 아이콘 멤버 송윤형이 출연하는 ‘가족끼리 왜 이래’ 특집으로 꾸며진다.

 

약 1년간의 섭외 끝에 드디어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반찬계 대모’ 김수미가 김수미의 모든 것을 털어놓는다. ‘수미네 반찬’과 녹화 일정이 겹쳐 계속 출연을 고사했던 김수미는 프로그램이 종영하자마자 ‘라스’를 찾은 것. 특히 ‘라스’ 제작진의 발 빠른 섭외력에 놀랐다며 칭찬을 쏟아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김수미는 신현준과 함께 출연해 재미를 더한다. 두 사람은 영화 가문 시리즈와 ‘맨발의 기봉이’에서 호흡을 맞추며 가족보다 더 가족 같은 모자 케미로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그러나 김수미가 뜻밖의 힘듦을 토로해 신현준을 당황케 한다. 과연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는 것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작년 김수미의 아들과 배우 서효림의 결혼 소식 역시 화제를 모았다. 이에 김수미는 결혼한 아들이 출가하자 공허함을 느낀다고 고백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그러나 현재 출산을 앞둔 며느리 서효림 덕분에 김수미는 “너무 행복하다”라며 미소를 드러냈다고 전해진다.

 

김수미가 생생한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한다. 과거 김태진과 ‘연예가중계’ 게릴라 데이트를 하던 도중, 욕 한 번 해달라는 시민의 요청에 김수미가 걸쭉한 욕을 퍼부었다는 것. 리얼한 욕 재현에 출연진이 어쩔 줄을 몰라 하며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연기 경력만 50년 차인 김수미가 최근 새로운 도전을 준비 중인 근황을 털어놓는다. 이 계획이 어느새 소문이 났는지 여기저기서 연락이 온다고. 김수미는 “이걸 들은 사람들이 다들 뒤집혔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20일 밤 11시 5분 방송.

 

사진=MBC 제공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시크릿넘버 데니스
  • 정소민 '깜찍한 손인사'
  • 제니, 침대 위 ‘셀프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