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볼빨간사춘기, 음원 조작 의혹 부인 “법적 대응 준비 중”

입력 : 2020-04-08 13:53:39 수정 : 2020-04-08 18:17:36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볼빨간 사춘기가 최근 제기된 음원 조작 의혹에 대해 부인했다.

 

8일 볼빨간사춘기의 소속사 쇼파르뮤직 측은 “볼빨간사춘기가 음원을 조작했다는 의혹은 사실이 아니다”고 전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음원 조작 의혹에 대해 허위사실 및 명예훼손으로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국민의당 비례대표 김근태 후보는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언더마케팅 회사 ‘크레이티버’가 중국 등지에서 불법 해킹 등으로 취득한 일반 국민들의 ID로 음원차트를 조작했다”고 밝혔다. 음원차트 조작한 가수로 공원소녀, 볼빨간사춘기, 송하예, 영탁, 이기광, 소향, 알리 등을 폭로했다.

 

한편, 볼빨간사춘기는 최근 멤버 우지윤이 탈퇴했다.

 

kimkorea@sportsworldi.com

사진=스포츠월드DB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시크릿넘버 데니스
  • 정소민 '깜찍한 손인사'
  • 제니, 침대 위 ‘셀프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