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압도적 라이브 뽐내…박혜원, ‘스튜디오 음악당’서 극찬 받아

입력 : 2020-04-08 10:02:13 수정 : 2020-04-08 18:25:24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가수 HYNN(박혜원)이 압도적인 라이브 무대로 감동을 전함과 동시에 대선배 뮤지션들에게 뜨거운 극찬을 받았다. 

 

HYNN(박혜원)은 지난 7일 방송된 Mnet ‘스튜디오 음악당’ 최종회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HYNN(박혜원)은 스텔라장과 함께 음원차트 ‘역주행’ 주인공으로 초대됐다. 실제로 지난해HYNN(박혜원)은 ‘시든 꽃에 물을 주듯’의 역주행 열풍으로 이름과 얼굴을 알린 바 있다. 

 

이에 대해 HYNN(박혜원)은 “기대도 안했고 ‘놀라운 신인’이라고 불러주셔서 더 잘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들었다. 더 멋진 음악을 들려드려야 한다는 사명감이 생겼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라이브로 ‘시든 꽃에 물을 주듯’을 열창해 감탄을 자아냈다. MC 김희철, 김이나, 배순탁 모두 할 말을 잃을 정도. 특히 배순탁은 “휘트니 휴스턴의 라이브를 처음 본 사람의 느낌”이라고 밝혔다. 스텔라장 역시 “하드웨어로는 우리 나라 끝판왕인 것 같다”고 극찬한데 이어 그녀에게서 가창력을 뺏어오고 싶다고도 덧붙였다. 

 

이와 같은 칭찬에 힘입어 HYNN(박혜원)은 시아(Sia)의 ‘샹들리에(Chandelier)’를 라이브로 선보였다. 전반부에는 무반주에 독백을 연상케 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으며, 후반부에는 원곡의 느낌을 살려 포효하는 듯한 보컬로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지난 달 신곡 ‘아무렇지 않게, 안녕’을 발매하고 음원차트에서 순항 중인 HYNN(박혜원)은 앞으로 음악 방송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jkim@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시크릿넘버 데니스
  • 정소민 '깜찍한 손인사'
  • 제니, 침대 위 ‘셀프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