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KPGA 개막전, 코로나19 여파로 무기한 연기

입력 : 2020-03-27 13:14:55 수정 : 2020-03-27 18:18:38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코리안투어 개막전이 무기한 연기됐다.

 

KPGA는 27일 “2020 KPGA 코리안투어 개막전으로 개최될 예정이던 제16회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이 코로나19로 인해 무기한 연기됐다”고 밝혔다.

 

KPGA는 오는 4월 23일 강원도 원주의 오크밸리CC에서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을 시작으로 7개월간의 대장정에 나설 예정이었다. 그러나 국내 코로나19 사태가 좀처럼 진정 국면에 들어설 기미가 보이지 않자 결국 무기한 연기를 결정했다.

 

시즌 두 번째 대회는 4월 30일 개막 예정인 GS칼텍스 매경오픈이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KPGA 제공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시크릿넘버 데니스
  • 정소민 '깜찍한 손인사'
  • 제니, 침대 위 ‘셀프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