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한국 호주] 높이로 승부한다! 김학범호 원톱은 오세훈 선발

입력 : 2020-01-22 20:57:10 수정 : 2020-01-22 22:08:35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오세훈(21·상주상무)이 호주 격파 선봉장에 나선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3세 이하(U-23) 남자 축구대표팀은 22일 밤 10시 15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4강전을 치른다. 상대는 8강서 시리아와 연장 접전 끝에 올라온 호주.

 

사실상 결승전으로 불리는 한 판이다. 이날 경기서 승리하면 최소 3위를 확보, 2020 도쿄올림픽 본선 티켓을 거머쥐게 되는 까닭이다. 세계 최초 9회 연속 올림픽 본선을 꾀하는 한국 입장에서는 반드시 이겨야 한다.

 

중요한 일전인 만큼 김학범 감독은 최정예로 선발을 꾸렸다. 오세훈이 꼭짓점에 자리하며 김대원, 정승원, 엄원상, 원두재, 김동현, 이유현, 이상민, 정태욱, 강윤성, 송범근이 호주전에 출격한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대한축구협회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문별,'엠카 출격'
  • 문별,'엠카 출격'
  • 아이유,'하트 받으세요'
  • 블랙핑크 리사,'하트 받으세요'
  • 매력 넘치는 배우 박신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