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TV핫스팟] ‘스토브리그’ 박은빈, 에너지 넘치는 모습으로 ‘첫 등장’

입력 : 2019-12-14 08:53:58 수정 : 2019-12-14 08:53:59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박은빈이 최초의 여자 운영팀장으로 돌아왔다.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스토브리그’가 지난 13일 첫 방송했다. 선수가 아닌 단장을 비롯한 프런트들의 치열한 일터와 피, 땀, 눈물이 뒤섞인 고군분투를 생동감 있게 펼쳐내는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로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던 ‘스토브리그’는 첫 회부터 존재감 있는 캐릭터들의 등장으로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특히 박은빈은 구단 드림즈의 운영팀장이자 최초의 여자 운영팀장 이세영으로 완벽 변신, 뛰어난 업무능력과 강단 있는 모습을 선보이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첫 회에서는 만년 꼴찌팀 드림즈를 둘러싼 상황이 그려지는 가운데 핸드볼팀, 씨름단, 하키팀을 우승시켜온 백승수(남궁민)가 새롭게 단장에 부임했다. 특히 승수는 다소 독단적인 행보로 세영을 비롯한 구단 사람들과 갈등을 빚었고 방송 말미 드림즈의 4번 타자 임동규(조한선)을 내보내겠더고 선언, 모두를 경악하게 만들며 전개에 흥미를 더했다.

 

박은빈은 야구와 드림즈에 남다른 관심을 가지고 있는 운영팀장 세영을 매력적으로 표현했다. 회의를 이끌어가거나 구단 내부의 싸움을 앞장서서 말리는 등 어디서든 굴하지 않는 당당함과 함께 넘치는 에너지를 선보였다. 방송 전부터 유능함과 열정을 모두 지닌 세영이라는 캐릭터에 많은 애정을 보였던 만큼 박은빈이 앞으로 보여줄 모습에 귀추가 주목된다.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SBS ‘스토브리그’ 영상 캡처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여자)아이들 미연, 안정적인 무대 퍼포먼스
  • (여자)아이들 미연, 안정적인 무대 퍼포먼스
  • 신소율, '부부연기 편해졌어요'
  • 이선빈,'오케이 마담' 즐겁게 촬영했어요
  • 사랑스러움 가득한 배우 문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