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12-03 09:00:00, 수정 2019-12-03 09:30:51

    연맹, 아산 2020 K리그2 참가 승인…청주 가입은 부결

    •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다음 시즌 K리그2에서 아산무궁화는 볼 수 있지만 가칭 청주시티FC는 보지 못하게 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 2일 제9차 이사회를 열어, K리그 영역별 규정과 대회요강 등 개정을 의결하고, 아산의 시민구단 전환 및 2020시즌 K리그 참가 안건을 승인했다. 

       

      이에 따라 아산은 2020시즌부터 완전한 시민구단의 형태로 K리그2에 참가한다. 시민구단 전환에 따른 선수지원은 나머지 21개 구단이 보호선수로 지정한 선수 외의 선수들을 무상임대 또는 이적료 감면의 형태로 긱 팀당 1명, 총 5명 한도로 영입할 수 있다. 보호선수는 K리그1 구단은 20명, K리그2 구단은 16명까지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아산 구단이 K리그2 구단과의 계약이 종료된 선수를 영입할 경우 각 팀당 1명, 총 5명 한도로 보상금 없이 영입할 수 있다. 

       

      가칭 청주의 가입승인신청 안건은 부결됐다. 청주 측이 제출한 창단 관련 서류를 검토한 결과 재정확보 계획이 미흡하여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구단운영이 어려울 것으로 판단했다. 아울러 K리그 선수규정, 경기규정과 대회요강 및 유니폼 색상 관련 등이 개정됐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