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11-07 08:54:58, 수정 2019-11-07 09:16:01

    샤밀 자브로프 “권아솔, 뭉개버리겠다”

    • [스포츠월드=전영민 기자] ‘하빕 사촌 형’ 샤밀 자브로프(35, AKHMAT FIGHT CLU)가 결전의 땅에 발을 들였다. 

       

      샤밀 자브로프는 9일 여수 진남체육관에서 열리는 굽네몰 로드FC 056에서 권아솔과 메인 이벤트로 맞붙는다. 경기를 앞두고 샤밀 자브로프는 한국에 입국해 컨디션 조절 및 감량을 진행 중이다. 8일 유탑 마리나 호텔에서 진행되는 굽네몰 로드FC 056 계체량 행사에서 –70kg 체중을 통과하는 단계만 남았다. 계체량만 통과하면 권아솔과의 대결 준비를 모두 마치는 것이다.

       

       샤밀 자브로프는 “컨디션이 매우 좋다. 한국을 찾을 때마다 항상 인상적이다. 물론 지난 경기에서는 조금 실망했지만, 이번 경기에서는 승리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샤밀 자브로프는 그동안 SNS에서 권아솔과 설전을 벌이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이전과는 달리 적극적으로 권아솔을 자극했다. 샤밀은 “권아솔은 처음부터 나를 겨냥해서 자극했다. 이번 경기는 언젠가 이뤄질 경기였고, 드디어 때가 왔다. 시합에 앞서 컨디션이 매우 좋고, 냉정하게 준비하고 있다. 그냥 그를 뭉개버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로드FC는 11월 9일 굽네몰 ROAD FC 056이 끝난 뒤 12월 14일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여성부리그인 굽네몰 ROAD FC 057 XX와 연말 시상식, 송년의 밤 행사를 진행한다.

       

      ymin@sportsworldi.com 사진=로드FC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