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11-03 16:14:01, 수정 2019-11-03 16:16:47

    [SW이슈] 강성훈, 벌써 팬미팅…어차피 올 팬은 온다?

    •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가수 강성훈이 팬 미팅 소식을 전한 가운데 이를 두고 너무 이른 게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수차례 팬들에게 실망스러운 모습을 안긴 만큼 진심의 사과를 전하기 위한 자리일지, 복귀를 위한 포석일지 주목되고 있다.  

       

      강성훈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기다려주신 팬미팅에 대해 알려드립니다”라고 운을 뗀 뒤 “더 세심하게 준비하다 보니 공지가 늦어진 점 양해 부탁드린다. 오랜 시간 기다려주신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팬미팅 장소와 행사 진행과 관련된 내용은 내일(3일) 오후 7시 링크를 통해 공개한다”고 전했다. 

       

      앞서 강성훈은 각종 사건·사고와 연루되면서 잡음이 끊이지 않았다. 과거 병역 논란을 시작으로 최근엔 팬들 사이에서 기부금 횡령 의혹까지 제기됐다. 현재도 사기 및 횡령 혐의로 수사가 진행 중이며 지난 2018년 12월 31일에는 젝스키스를 탈퇴하기 이르렀다. 

       

      탈퇴 후에도 논란의 꼬리표는 계속됐다. 지난 5월에는 후배 아이돌 외모 비하, 팬들을 대상으로 미인 대회 개최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그동안 대부분의 의혹이 팬들과 연루됐기 때문에 떠났던 팬심을 돌려세울 수 있을지 주목된다.

       

      강성훈은 1997년 그룹 젝스키스로 데뷔해 많은 사랑을 받은 아이돌 1세대로, 2000년 팀 활동 중단으로 인해 개인 활동에 전념해왔다. 2016년 MBC 예능 ‘무한도전’ 토토가 특집으로 젝스키스 재결합에 이르렀지만 각종 사건·사고로 탈퇴 수순을 받았다.

      jkim@sportsworldi.com 사진=강성훈 인스타그램

       

      다음은 강성훈의 글 전문.

      강성훈 글 전문.

       

      안녕하세요. 강성훈입니다.

       

      기다려주신 팬미팅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더 세심하게 준비하다 보니 공지가 늦어진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팬미팅은 내일 11월 3일 저녁 8시부터 아래 링크를 통해 신청 가능합니다. 네이버 아이디로만 로그인이 가능하니 아이디를 미리 준비해 주세요.

       

      오랜 시간 기다려 주신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팬미팅 장소와 행사 진행과 관련된 내용은 내일(3일) 저녁 7시 링크를 통해 공개됩니다.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