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8-13 15:56:59, 수정 2019-08-13 19:28:47

    스타벅스, 도산 안창호 친필휘호 유물 기증

    •  

      [전경우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광복절을 앞두고 도산 안창호 선생 친필휘호 유물을 기증했다. 

       

      스타벅스는 13일 덕수궁 중명전에서 문화재청(청장 정재숙)과 문화유산국민신탁(이사장 김종규),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예종석), 광복회(회장 김원웅)과 함께 독립문화유산 보호 및 독립유공자 자손 장학금 후원 행사를 진행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설립 100주년, 광복절 74주년을 기념해 진행하는 이 날 행사에서는 우선 스타벅스가 후원한 독립문화유산 보호기금을 통해 구입된 도산 안창호 선생의 친필휘호 ‘약욕개조사회 선자개조아궁’이 독립문화유산으로 문화재청과 문화유산국민신탁에 전달됐다.

       

      이는 스타벅스가 그동안 문화재청과 함께 전개해 왔던 독립문화유산 보존 활동의 일환으로, 스타벅스는 그동안에도 백범 김구 선생의 ‘광복조국’(2015년), ‘존심양성’(2016년) 친필휘호 유물을 문화재청과 문화유산국민신탁에 기증한 바 있다. 이어 같은 활동의 연장선상에서 지난 2017년에는 주미대한제국공사관 복원 및 보존 후원을 위한 3억원의 후원금을 기부하기도 했다.

       

      스타벅스가 이번에 기증하는 도산 안창호 선생의 친필휘호는 1936년에 작성한 “약욕개조사회 선자개조아궁(若欲改造社會 先自改造我窮)”이라는 글귀로 “만일 사회를 개조하려면 먼저 스스로 자신의 부족함을 개조하여야 한다.”라는 뜻을 담고 있다.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지난 2009년부터 우리 문화재청과 스타벅스가 맺어 온 한 문화재 지킴이 협약이 벌써 10년째를 넘어서게 되었다.”라며, ”오늘의 뜻 깊은 안창호 선생의 유산 기부를 포함해, 지난 기간 동안 지속적이면서도 의미 있는 스타벅스의 우리 문화재 지킴이 활동에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밝혔다

       

      . 이 날 행사에서는 독립유공자 자손 장학금 후원식도 함께 진행됐다. 스타벅스는 광복회를 통해 독립유공자 자손 50명에게 각각 200만원씩 총 1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스타벅스는 지난 2015년도부터 올해까지 독립유공자 자손 183명에 총 3억 66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스타벅스는 지난 2009년도부터 문화재청과 문화재 지킴이 협약을 체결한 이후 지속해서 우리 문화유산 보존을 위해 덕수궁 정관헌 고궁 문화 행사 후원, 문화재 청소와 식재 활동, 전통 문화 디자인의 매장 소개 및 상품 개발, 경주 문화재 보존 캠페인 등 다양한 문화재 지킴이 활동을 실천해 오고 있다. 

       

      kwjun@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