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7-11 03:00:00, 수정 2019-07-10 10:29:11

    휴가철에도 시세 하락한 SUV 구매하려면 지금이 적기

    • [한준호 기자] 7월 휴가철을 맞아 중고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구매하는 이라면 지금이 적기인 것으로 나타났다. 

       

      직영 중고차 몰 SK엔카닷컴이 이달 중고차 시세를 10일 공개했는데 국산 SUV 시세가 대부분 하락세인 까닭이다. 특히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SUV 수요가 증가하는 시기임에도 대부분의 국산 중고 SUV는 가격이 내려갔다.

       

      하락 폭이 가장 큰 차종은 르노삼성자동차의 QM6로 최소가 기준 5.7% 하락했다. 부분변경 신모델 출시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쌍용 티볼리, 렉스턴W도 최대가 기준 각각 2.3%와 4.5% 내려갔다. 기아차 쏘렌토와 현대차 싼타페도 최소가 기준 각각 5.2%와 4.0% 떨어졌다. 하반기 신차시장의 다양한 국산 SUV 출시 소식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한편, 7월 중고차 시세는 국산차는 평균 약보합세, 수입차는 평균 보합세를 유지했다.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중고차 수요가 꾸준히 발생해 국산차 시세는 미세하게 하락했고, 수입차 시세는 변동이 거의 없었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7월은 여름 휴가가 시작되는 시기로 SUV 수요가 늘어나는 경향이 있는데 올 하반기 신차시장에 이어질 SUV 출시에 영향을 받아 중고 SUV 시세가 오히려 떨어졌다”며 “중고차 시장 인기 모델인 그랜저 HG와 K5도 시세가 하락해 구매하기 좋은 시기라고 할 수 있다”고 했다. 

       

      tongil77@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