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5-31 03:05:00, 수정 2019-05-30 14:45:52

    르노삼성차, 청년 취업·창업 지원 위해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 지원

    • [한준호 기자] 르노삼성자동차가 청년 취업과 창업 지원을 위해 자사의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를 흔쾌히 쾌척했다. 

       

      르노삼성차는 30일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진행된 ‘2019 부산광역권 일자리 박람회’의 ‘부산청춘희망카(이하 청춘희망카)’ 사업 발대식에 참석해 트위지를 전달했다.

       

      발대식은 청춘희망카 사업 소개에 이어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차 대표, 오거돈 부산광역시장, 빈대인 BNK부산은행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를 활용해 사업을 펼쳐나갈 석동명 청춘희망카 청년 대표에게 트위지를 전달하는 행사로 진행됐다.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이 주관하는 청춘희망카는 부산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해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를 청년에게 제공하는 지원 사업이다. 르노삼성차는 올해 첫 시범사업에 트위지 10대를 지원하고, 부산 공장에서 트위지가 본격 생산되는 2020년부터 3년간 총 300대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부산시는 트위지를 친환경 배달 및 커피 판매가 가능하게 개조해 부산지역 청년들에게 대여하는 것을 비롯해 지역 유통기업, 전통시장 등에 취업을 알선하고 월 200만원의 인건비 지원, 컨설팅을 비롯한 교육 활동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는 작은 차체지만 안전기능도 충실해 복잡한 도심에서의 출퇴근이나 배달, 경비, 시설 관리용으로 유용하다. 1회 충전으로 최대 80㎞를 달릴 수 있으며, 가정용 220V 전기로 약 3시간 30분이면 완전 충전이 가능하다.

       

      tongil77@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