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5-19 17:18:19, 수정 2019-05-19 17:18:19

    ‘녹두꽃’ 김상호, 사극에서도 통한다… 호블리의 매력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배우 김상호의 냉철하면서도 따뜻한 인간미가 ‘녹두꽃’을 가득 채웠다. 

       

      지난 17~18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녹두꽃’에서는 덕기(김상호)가 위험에 처한 자인(한예리)을 구하기 위해 전쟁터에 뛰어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덕기는 혼자 전쟁터에 남아있던 자인이 위험한 상황에 놓였다는 소식을 듣고 믿어지지 않는 듯 충격에 빠졌다. 이내 동학군들이 자인을 놓고 거래를 요청하자 전쟁터로 향했다. 

       

      이 가운데 우여곡절 끝에 만난 자인이 전주가 아닌 이강(조정석 분)이 있는 고부로 가겠다며 말도 안 되는 주장을 하자, 걱정스러운 마음에 호되게 야단을 치는 모습이 포착됐다. 그동안 능청스럽게 보이기도 했지만 객주인 자인을 언제나 윗사람으로 대하며 선을 넘지 않는 덕기였기에 이런 날선 모습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런가 하면 덕기의 사람 좋은 웃음이 눈길을 끌었다. 뒤늦게 사과하는 자인에게 아니라며 이제 어른이 된 것이라며 ‘사랑’을 언급한 것. 

       

      그런가 하면 전주로 향하던 길목에서 경군들과 맞닥뜨린 덕기가 군인 시절 자신이 가르쳤던 규태의 도움을 받아 위기에서 벗어나게 됐다. 여기서 과거 같은 군인끼리 싸우고 싶지 않아 군대를 박차고 나온 것임이 밝혀졌는데, 이 대목에서 덕기의 몰랐던 인간적인 면모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에 앞으로 이야기가 진전됨에 따라 덕기가 어떤 활약으로 ‘녹두꽃’을 가득 채울지 궁금증을 한껏 증폭시켰다. 

       

      이렇게 김상호는 친근하면서도 호감을 이끄는 매력으로 웃음을 선사하면서도 무관 출신인 캐릭터를 카리스마 넘치게 그려내며 이중 매력을 발산, 극의 중심을 탄탄히 받쳐주고 있다. 

       

      한편, 김상호가 출연하는 SBS ‘녹두꽃’은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giback@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