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5-11 03:00:00, 수정 2018-05-10 18:10:51

    승무패 18회차, 축구팬 84% 토트넘, 레스터에 승리한다

    • [스포츠월드=정세영 기자]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가 오는 12일(토)과 13일에 벌어지는 국내프로축구 K리그1 6경기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8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승무패 18회차에서 국내 축구팬들은 토트넘(홈)-레스터(원정)전에서 홈팀인 토트넘의 우세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자세한 투표율을 살펴보면, 토트넘은 84.11%를 획득했고, 양팀의 무승부 예측과 레스터의 승리 예상은 각각 9.63%와 6.26%로 나타났다.

      원정으로 올 시즌 마지막 리그 경기를 치르는 EPL의 강호 아스널(65.81%), 첼시(73.87%), 맨체스터시티(67.90%)는 각각 허더즈필드(15.13%)와 뉴캐슬(11.57%), 사우샘프턴(13.99%)을 맞아 승리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K리그에서는 홈팀이 모두 강세를 보였다. 특히 제주와 수원의 경우 각각 71.68%와 73.08%를 획득해 이번 회차에서 축구팬들의 깊은 신뢰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14경기 웨스트햄-에버턴전의 경우 무승부가 34.59%로 1순위를 기록해 이번 회차 최고의 박빙승부를 치를 것으로 예상했다.

      K리그1과 EPL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축구토토 승무패 18회차 게임은 오는 12일(토) 오후 1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niners@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