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14 16:09:28, 수정 2018-04-14 16:09:27

    이러니 안 반해? '위대한 유혹자' 우도환, 여심저격 ‘심쿵’ 스킨십

    •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우도환이 여성 시청자들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들고 있다.

      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의 높은 화제성이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1020 여성 시청자들의 호응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극중 ‘권시현’으로 분한 우도환의 활약이 눈길을 끈다. ‘유혹 성공률 100%’를 자랑하는 유혹자 캐릭터의 매력을 제 것으로 흡수해 여심을 사로 잡고 있는 것. 그 중 박력 넘치는 ‘상남자’ 매력으로 ‘심쿵’을 유발한 우도환의 달달 스킨십을 모아봤다.

      ▲‘권시현=힘시현’ 주저앉은 태희 안아서 ‘번쩍’ 들어올리기

      시현은 태희(박수영)가 기숙사로 이사하는 날 죄책감에 태희를 찾아갔다. 수지(문가영)가 시현과의 게임을 위해 태희의 기숙사 입주를 취소시켰기 때문. 기숙사에 도착한 태희는 절망하고, 시현은 미안한 마음에 일단 짐을 챙겨 다른 곳으로 가자고 한다. 하지만 ‘멘붕’에 빠진 태희는 시현의 말을 듣지 않고, 답답한 시현은 태희를 번쩍 들어올려 자신의 차에 태워 ‘심쿵’을 자아냈다.

      우도환은 무거운 이삿짐을 척척 나르는 든든한 모습, 여자를 번쩍 들어올리는 박력 있는 모습 등 ‘상남자’의 매력으로 시선을 모았다.

      ▲편의점 첫 키스 ‘입틀막’

      시현은 태희에게 시시때때로“예쁘다”고 칭찬하는 등 다정하게 대했지만 태희는 마음의 문을 열지 않았다. 그런데 우연히 시현의 집에 가게 된 태희가 그곳에서 자신의 흔적들을 발견하고 시현의 진심을 믿게 됐다. 시현은 태희의 고백에 놀랐지만 순간적인 본능으로 태희에게 키스했다. 이는 유혹자인 시현에게 태희가 더 이상 유혹 타깃이 아닌 좋아하는 사람이 됐다는 것을 보여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해당 클립 영상은 ‘반복 재생을 부르는 영상’으로 불릴 정도. 방송된 지 약 3주가 지났음에도 여전히 최고 조회수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이 장면의 메이킹 영상 역시 높은 조회수를 기록해 ‘위대한 유혹자’ 최고의 명장면임을 입증했다.

      ▲“여기서 나가지마” 거부할 수 없는 아찔 밀착

      수지의 계획으로 시현과 태희, 수지, 세주(김민재)는 함께 여행을 가게 됐다. 시현은 태희에게 상처를 주려는 수지를 대신해 일부러 자신이 태희에게 모진 말을 하고 괴로워했다. 수영장에 둘만 있게 돼 태희가 자리를 피하려고 하자 시현은 태희를 붙잡고 자신의 감정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우도환은 대사 간의 섬세한 호흡 조절로 아찔한 분위기를 고조시켜 보는 이들의 숨을 멎게 만들었다. 그리고 촉촉한 눈빛과 동굴 목소리로 여심을 녹였다. 우도환 특유의 섹시한 매력이 치명적으로 작용했다는 평.

      ▲‘사알못’에서 ‘사랑꾼’으로, 달콤한 옥상 키스

      서로의 마음을 다시 한번 확인한 시현과 태희는 소소한 일상을 함께하며 행복한 나날을 보냈다. 하지만 시현은 태희에 대한 마음이 깊어질수록 두려움도 커졌다. 태희가 자신의 거짓말을 알게 됐을 때 받게 될 상처가 너무 아팠기 때문.

      우도환-박수영의 사랑스러운 케미가 정점을 찍었다. 이제 막 시작한 연인답게 풋풋하면서도 깨소금이 쏟아지는 달달한 분위기로 연애 세포를 자극했다. 특히 진정성이 느껴지는 우도환의 연기가 극의 몰입감을 더하며 ‘션태커플’의 달달한 로맨스를 응원하게 만든다.

      한편 MBC ‘위대한 유혹자’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kwh0731@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