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13 09:54:33, 수정 2018-04-13 09:54:32

    ‘컴백 D-4’ 임팩트, ‘더 블랙 레이블’과 손 잡고 청춘 노래한다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보이그룹 임팩트가 프로듀서 테디가 이끄는 '더 블랙 레이블(The Black Lable)'과 손을 잡았다.

      임팩트가 17일 신곡 '빛나'로 컴백을 앞둔 가운데, 더 블랙 레이블과 공동 작업한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1년만의 컴백 소식과 함께 유명 프로듀싱팀 더 블랙 레이블과의 공동 작업 소식까지 전해지며 임팩트의 컴백에 팬들의 기대감이 더욱 높아진 상황.

      막강한 프로듀서를 보유한 더 블랙 레이블은 선미의 '가시나' '주인공'을 연속 히트 시키며 가요계 가장 주목받는 레이블 중 하나로 자리 잡은 만큼 임팩트와의 협업으로 어떠한 음악이 탄생할지 가요계 안팎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그간 앨범을 직접 프로듀싱하며 아티스트형 아이돌로 주목받아온 임팩트가 데뷔 후 처음으로 외부 프로듀서와 작업한 곡인 만큼 이번 신보를 통해 보여줄 변신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여기에 임팩트의 지안이 랩 메이킹에 직접 참여해 음악적 완성도를 높였다.

      신곡 '빛나'는 국내에서 볼 수 없었던 드럼 엔 베이스 장르의 곡으로, 다이내믹한 리듬이 쉴 새 없이 몰아치는 편곡이 인상적인 곡이다. 꿈을 이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아 냈으며, 중독성 있는 가사와 멜로디가 귀를 사로잡는다.

      한편, 임팩트는 오는 17일 정오, 신곡 '빛나'를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스타제국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