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3-08 14:45:45, 수정 2018-03-08 14:47:10

    ‘남자피겨 신성’ 차준환, 브라보앤뉴와 계약 체결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남자피겨의 신성 차준환(17·휘문고)가 스포츠 마케팅 전문회사 브라보앤뉴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브라보앤뉴는 “차준환과의 매니지먼트계약은 2018년 3월 2일부터 2022년 베이징 동계 올림픽을 포함해 2023년 1월 31일까지 광고, 협찬, 라이센싱, 방송출연, 인터넷콘텐츠 등 모든 사업 영역에 걸쳐 독점적인 권한을 갖는다”며 “차준환이 출전하는 대회 홍보와 미디어 관련업무, 경기력 향상을 위한 지원 업무도 함께 맡는다”고 8일 공식 발표했다.

      브라보앤뉴 장상진 마케팅 부문대표는 “차준환의 발전 가능성은 무궁무진하다. 올림픽 남자피겨 부문 출전 선수 중 가장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빼어난 성적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것은 다음 올림픽 주인공은 바로 차준환이 될 것이라는 반증이다. 브라보앤뉴의 체계적인 지원이 함께 한다면 세계 톱클래스 선수로의 성장이 한층 더 빨라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계약을 반겼다.

      차준환은 2018평창올림픽 남자피겨 싱글에 출전, 쇼트프로그래 83.43점과 프리스케이팅 165.16점을 받아 총점 248.59으로 자신의 개인 최고점을 모두 경신하며 전체 15위로 선전했다. 차준환은 “올림픽을 준비하며 여러모로 도움을 받았던 브라보앤뉴와 정식 계약을 체결하게 돼 기쁘다. 무엇보다 운동에 전념할 수 있게 돼 좋고 앞으로 더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차준환은 2018 평창 올림픽에서 매스스타트 금메달과 팀추월 은메달을 획득한 이승훈을 비롯해 스피드스케이팅 팀추월 은메달의 정재원, 스피드스케이팅 500m 은메달의 차민규, 쇼트트랙 500m의 은메달 황대헌, 쇼트트랙 여자계주 금메달 김예진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브라보앤뉴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