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07 14:28:35, 수정 2018-04-07 14:36:45

‘바람 바람 바람’ 19금 코미디 通했다…박스오피스 1위

  •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이 봄바람을 타고 흥행 청신호를 밝혔다.

    영화 ‘바람 바람 바람’이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7일 오전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바람 바람 바람'은 지난 6일 13만5965명을 끌어모으며 누적관객수 24만8929명을 동원했다.

    지난 5일 개봉한 '바람 바람 바람'은 20년 경력의 베테랑 카사노바 석근(이성민 분), 순진하고 소심한 매제 봉수(신하균)와 그의 아내 미영(송지효) 앞에 치명적인 매력을 가진 제니(이엘 분)가 나타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다. '스물' 이병헌 감독의 신작이다.

    2위는 체험공포물 '곤지암'으로 같은 날 11만1325 명, 누적관객수 184민6149명을 기록했다. 스티븐 스필버그 신작 '레디 플레이어 원'은 일일관객수 8만7020명을 동원, 누적관객수 133만9688명을 끌어모으며 3위에 올랐다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