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1-19 15:23:35, 수정 2018-01-19 15:25:59

한석준, 인문학 콘텐츠 모나르떼 행사 참여

  •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방송인 한석준이 18일 서울 한남동 디 뮤지엄에서 열린 주식회사 모나미 주최로 열린 초등 인문학 융합체험 콘텐츠 프로그램 ‘모나르떼’ 행사에 사회자로 나서 평소에 가졌던 인문학의 관심과 중요성을 피력했다.

    특히 이번 모나르떼 행사에서 MC를 맡은 방송인 한석준은 최근 부산 해운대에 있는 세계적인 설치 미술가 데니스 오펜하임의 작품 철거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관심과 지원을 받지 못하는 미술 인문학의 아쉬움을 토로했다.

    이날 방송인 한석준은 “지난 17일 세계적인 거장 오펜하임의 설치 미술이 해운대에서 철거가 되어 고철로 처분되었다“면서 “방송을 하면서 아나운서들도 인문학 미술 지식을 쌓아야 할 상황들이 많다 인문학은 삶의 기본이 되는 학문”이라고 말했다.

    이번 모나르떼 행사는 모나미에서 개발한 4차 산업 혁명시대에 있어서 철학, 역사, 예술, 과학, 경제 분야를 아우르는 인문 학적 소양을 바탕으로 각 영역의 지식들을 융합 할 수 있는 인재 양성을 위한 135개의 스토리를 미술로 체험하는 초등 교육 콘텐츠 프로그램.
    모나르떼 행사는 한석준의 사회로 JTBC ‘차이나는 클라스’의 이진우 포항 공과 대학교 석좌 교수, 융합 미술 연구소 크로싱 이은화 대표의 강연이 펼쳐졌다. 뿐만 아니라 모나미 송하경 대표이사와 미디어 및 교육 관계자들과 학부모들이 참석해 다채로운 인문학 이야기와 체험을 갖는 시간이었다.

    jkim@sportsworldi.com

    사진=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방송인 한석준, 이진우 교수, 모나미 김용국 전무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