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8-13 20:46:38, 수정 2017-08-13 20:46:38

'효리네 민박' 이효리-아이유, 표현의 방식…상호보완 완성

  •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선배 가수 이효리가 아이유와 함께 고민을 나눴다.

    13일 방송되는 JTBC ‘효리네 민박’에서 아이유는 이효리와 함께 아침 요가를 다녀오는 차 안에서 ‘감정 표현이 서툰 것’에 대한 어려움을 토로했다.

    아이유는 “감정을 표현하는 것에 있어 어려움이 있다”라며 “표현을 해도 상대방에게 전해지지 않는 것 같다”고 고백했다. 이에 이효리는 아이유와는 정반대로 자신은 표현을 많이 하는 편이라며 다른 성향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깊은 대화를 이어가던 이효리는 “지금부터 나는 말을 줄이고, 너는 조금 더 하자”고 말하며, 부족한 부분은 서로 알려주고 보완해 맞춰나가자고 의기투합하는 모습을 보이기도했다.

    두 사람은 민박집을 운영한 지 일주일 만에 주어진 뜻밖의 휴가에 그동안 가보고 싶었던 제주도 곳곳을 방문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 눈길을 끌었다.

    jkim@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