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5-19 12:00:00, 수정 2017-05-19 12:00:00

'2골 1도움' 손흥민, 외신들도 일제히 칭찬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손흥민(25·토트넘)의 맹활약에 외신들도 일제히 칭찬을 쏟아냈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의 ‘2016~2017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펄펄 날았다. 4골 1어시스트를 기록한 케인과 함께 6-1 승리를 합작했다.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경기 후 손흥민에 대해 “침착함과 신체균형, 그리고 기술 모두 훌륭했다”면서 “경기 초반에는 이처럼 맹활약을 펼칠지 예상하지 못했지만, 한 번 리듬을 찾자 레스터시티는 손흥민을 막을 수 없었다”고 극찬했다.

    영국매체 ‘가디언’도 이날 케인의 활약을 조명하며 “손흥민 또한 인상적이었다. 2골을 넣었고, 케인의 선제골을 만들어줬다”고 칭찬했다. 축구전문 사커웨이는 “한국의 스타 손흥민이 발리슛을 성공시키며 케인과 함께 하프타임전에 이미 2-0 리드를 안겼다”고 보도했다.

    한편, 이날 시즌 20·21호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1985~1986시즌 차범근(당시 바이어 레버쿠젠)이 세웠던 유럽 리그 단일 시즌 최다 골(19골)을 경신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토트넘 공식 트위터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