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5-19 12:00:00, 수정 2017-05-19 12:00:00

해피투게더 김의성, 유재석 향해 "착한 사람은 매력없어" 독설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배우 김의성이 마성의 입담으로 안방극장을 '들었다 놨다'했다.

    1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랜선남친’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김의성, 구본승, 지상렬, 로이킴, 헨리, 안효섭이 출연해 남다른 예능감을 뽐냈다.

    김의성은 ‘해투’ MC군단부터 시작해 심지어 자기 자신에게까지 독설을 퍼부으며 ‘모두까지 인형’에 등극했다. 특히 이날 김의성은 이성에 인기를 얻는 방법으로 ‘막말 속에 칭찬 섞기’를 꼽으며 MC들에게 예시를 들었다. 그러나 전현무를 향해서는 “너무 막 사는 거 아니니?”라며 깨알 같은 독설을 날렸고, 이에 전현무가 “왜 나는 칭찬을 안 하냐”며 발끈하자 그는 “사람에 따라 칭찬 파트가 없을 때도 있다”며 장난스럽게 대응해 폭소를 유발했다. 또 MC 유재석을 향해 “아무한테나 착한 사람은 매력 없다. 나한테만 잘해주는 게 좋지”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 같은 김의성의 활약에 네티즌 역시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김의성씨 랜선남친 말고 제 현실남친 합시다! 매력쩌심”, “오늘만 사는 김의성! 입 열 때마다 내가 다 시원함”, “새로운 예능캐의 발굴! 진짜 모두 까다니. 빵 터졌다”, “김의성 볼 때마다 이자까야 고양이 생각날 듯! 너무 웃어서 배 아플 지경”, “이번 주도 대박! 요새 해투 너무 재밌는 거 아님 다음 주 500회 특집도 기대할게요”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giback@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