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5-11 19:00:32, 수정 2017-05-11 19:00:32

KT&G, 강원·경북 산불 피해 주민에 3억 5천만 원 전달

  • [류근원 기자] KT&G(대표 백복인)가 최근 강원도 강릉·삼척과 경북 상주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막대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에게 3억5000만 원의 화재의연금을 긴급 지원했다.

    KT&G는 11일 이번 산불 피해에 대한 공식 기금 모금처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을 전달했으며, 해당 지원금은 이재민들의 주거·생계비와 건물 복구 비용 등으로 사용된다.

    이번 성금은 KT&G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만든 '상상펀드'에서 전액 마련됐다. 상상펀드는 임직원들이 급여에서 다달이 적립한 성금에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더해 조성한 KT&G만의 독창적인 사회공헌기금이다.

    김진한 KT&G 사회공헌실장은 "지난 6일 연휴기간에 발생한 대형산불 소식을 접한 임직원들이 피해주민들을 도와야 한다는 의견을 제안해 곧바로 지원을 결정했다"며 "성금 외에도 직원 봉사단을 파견해 도움의 손길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stara9@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