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3-21 12:03:40, 수정 2017-03-21 12:03:40

류현경 박성훈, 팬들 "예쁜 사랑 하시길"부터 "박정민은 어쩌고"

  • 사진=BH엔터테인먼트, `아티스트` 스틸컷

    류현경 박성훈 열애설이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류현경 박성훈 열애설을 접한 팬들은 21일 한 포털사이트를 통해 "ryus**** 예쁜 사랑 하시길" "diak**** 남자분 질투의 화신에서 비서역할 하던분 아닌가요?? 연기 잘하심 잘 사귀세요" "skys**** 오 신기방기하네 축하요"라는 반응을 보였다.

    더불어 팬들은 "song**** 박정민은 어쩌고" "hoyo**** 오 축하축하" "jsy1**** 류현경씨는 뭐 당연히 알고 남자분은 어디서봤나했는데 질투의 화신에서 고정원비서로 나오셨네요"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류현경의 소속사 프레인TPC는 2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본인 확인 결과 지난해 연극 '올모스트메인'에 함께 출연하게 된 것을 계기로 좋은 동료 관계로 인연을 이어오던 두 사람이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한편 박성훈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역시 "두 사람이 열애 중"이라고 전했다.

    온라인팀 ent@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