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1-12 16:53:45, 수정 2017-01-12 16:53:45

빅스 켄, 뮤지컬 '꽃보다 남자' 캐스팅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빅스의 켄이 뮤지컬 ‘꽃보다 남자 The Musical’에 캐스팅됐다.

    빅스의 켄은 초특급 캐스팅으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꽃보다 남자 The Musical’에서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는 남자 주인공이자 꽃미남 4인방의 리더인 츠카사 역에 전격 발탁돼 뮤지컬 대세 배우로서 입지를 굳히게 됐다.

    ‘꽃보다 남자 The Musical’은 지난 1992년부터 12년간 가미오 요코가 집필 연재해 누적 판매부수 6000만 부를 기록한 일본 인기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뮤지컬로 지난해 일본에서 세계 최초로 초연됐다. 노래와 연기뿐만 아니라 준수한 외모까지 삼박자를 완벽히 갖춘 켄이 한국판 츠카사 역에 확정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켄은 ‘꽃보다 남자 The Musical’에서 세계적인 재벌가 그룹의 상속자이자 까칠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츤데레’ 매력을 겸비한 꽃미남 리더 츠카사 도묘지 역을 표현한다. 츠카사는 유독 많은 여성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캐릭터라 켄이 그려낼 독특한 매력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체스(2015)’와 ‘신데렐라(2015~2016)’에 이어 약 1년 만에 뮤지컬 무대에 오르는 켄은 전작을 통해 빅스의 메인 보컬다운 폭발적인 가창력을 비롯해 안정된 호흡과 자연스러운 연기력을 선사하며 뮤지컬 대세 배우로서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최근에는 화제의 SBS 수목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의 O.S.T ‘바보야’와 빅스 라비의 첫 솔로 앨범 수록곡 ‘로즈(Rose)’에 피쳐링으로 참여하며 솔로 보컬리스트로서의 역량도 뽐낸 바 있다.

    켄이 출연을 확정한 ‘꽃보다 남자 The Musical’은 작가 겸 연출가로 알려진 아오키 고가 대본을 다수의 연출상을 거머쥔 스즈키 유미가 연출을 맡으며, 대한민국 창작뮤지컬 음악을 도맡았던 이성준이 참여해 한일 드림팀을 완성하며 원작 만화의 성공 신화를 뛰어넘는 웰메이드 뮤지컬로 국내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켄을 비롯해 이창섭(비투비), 성민(슈퍼주니어), 이민영(미쓰에이 민), 제이민, 김지휘, 정휘, 김태오 등이 출연한다.

    한편 켄의 캐스팅 소식으로 눈길을 끈 ‘꽃보다 남자 The Musical’은 오는 2월 24일부터 5월 7일까지 서울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에서 열리며, 오는 18일 오전 11시부터 예매사이트 인터파크와 예스24를 통해 1차 티켓 오픈이 진행된다.

    giback@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