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력 2017-01-02 05:35:00, 수정 2017-01-02 05:35:00

SK텔레콤 새해 첫 출시 단말은 중저가폰 '쏠 프라임'

  • [전경우 기자] SK텔레콤은 전용 스마트폰 ‘쏠 프라임’(사진)을 2일 예약판매를 시작해 6일 공식 출시한다.

    지난해 1월 출시해 누적 12만대의 판매고를 올린 ‘쏠’의 후속작인 ‘쏠 프라임’은5.5인치 쿼드HD화면에 1.8GHz 옥타코어 AP칩셋과 4GB 메모리를 내장하고 후면1600만·전면800만 화소 카메라를 장착해 프리미엄급 사양과 슬림하고 세련된 디자인을 갖췄다. SK텔레콤은 해외 유명 부품업체와의 협력을 통해 고객이 중요히 여기는 핵심 사양을 한층 강화했다. 제품의 주요 특장점은 오는 3일 제조사 간담회에서 상세히 공개될 예정이다.

    출고가는 43만 3400원이고, 공시지원금은 밴드 데이터6.5G(월5만 6100원) 기준 25만원이다. SK텔레콤은 예약구매 고객 전원에게 액정수리비 70% 지원, 몰스킨 다이어리, TV광고 모델 화보 등을 제공한다. 또한, 추첨을 통해 17명에게 스페인 여행 상품권, 500명에게 썬글라스를 증정할 계획이다.

    김성수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 본부장은 “2017년에도 높은 가성비와 고객이 필요로 하는 기능을 한데 담은 기획 단말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고객에게 행복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kwjun@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