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력 2016-12-28 05:00:00, 수정 2016-12-28 05:00:00

사상 최초 외래관광객 1700만 돌파, 일본인 관광객이 돌아왔다

  • [전경우 기자] 올해 대한민국을 방문한 외래관광객이 사상 처음으로 1700만명을 넘어섰다. 외래관광객 1700만 명을 시간으로 환산하면, 시간당 1941명, 분당 32명의 외래관광객이 방한했다는 계산이 나온다. 이전 최고 기록은 2014년에 달성한 1420만명이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7일 오후 3시 김포국제공항에서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외래관광객 1700만명 달성을 기념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1700만 번째 방문객 일본인 타카네자와 토모미(여•46세)씨다. 일본 하네다 공항에서 날아온 아시아나 항공 OZ1075편을 타고 한국을 찾은 타네자와 토모미씨는 입국장에서 조윤선 문체부 장관에게 꽃 목걸이를 받는 등 깜짝 환대를 받았다. 한국관광공사와 한국방문위원회, 한국공항공사, 아시아나 항공 등도 미리 준비한 풍성한 선물로 1700만 번째 외래관광객을 환영했다.

    외래관광객 1700만 명 유치는 지난해 발생한 메르스 위기를 완전히 극복한 것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메르스 위기로 2015년 외래관광객 수는 전년 대비 6.8% 감소했으나, 2016년에는 외래관광객이 크게 증가해 11월까지 전년 대비 31.2% 늘었다. 지난 11월 세계관광기구(UNWTO) 발표 자료에 따르면 올해 9월까지 전 세계 국제관광객 수는 전년 대비 4% 성장했고, 그 중 성장률이 가장 높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9% 성장했다. 그중 한국은 무려 36%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두각을 나타냈다.

    외래관광객 1700만 명 입국은 19조 4000억 원의 관광수입과 34조 5000억 원의 생산유발효과를 가져오며, 취업유발인원은 37만 4000 명에 달하는 등 내수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미치는 긍정적인 효과가 매우 크다.

    중국인 관광객 입국은 연말까지 804만 명을 기록할 전망이다. 이는 전년 대비 34.4% 성장한 수치다. 중국 시장은 올해 10월 처음으로 700만 명을 돌파한 이후 두 달 만에 800만 명이라는 새로운 기록을 달성했고, 12월 들어서도 10%에 가까운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일본인 관광객이 다시 찾아오고 있는 현상도 고무적이다. 일본 인바운드 시장은 12년 352만 명을 기록한 이후 하락세를 지속했으나 올해 2월 성장세로 전환된 이후 지속적으로 성장해 연말까지 전년 대비 24.8% 성장한 229만 명 유치가 예상된다. 또한, 대만은 전년 대비 무려 60.4% 성장한 83만 명을 유치해 제3시장인 미국에 근접할 전망이며, 홍콩도 전년 대비 23.7% 성장한 65만 명이 방한할 것으로 예상된다.

    새로운 전략시장으로 떠오른 동남아 지역의 성장세도 가파르다. 연말까지 동남아 주요 6개국의 예상 성장률은 국가별로 27%에서 55%에 달해 견고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한편, 문체부는 외래관광객 1,700만 명 달성이라는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는 인바운드 관광의 질적 성장에 주력할 계획이다. 최근 관광시장 환경은 고급 소비자가 증가하고 개별관광객 중심으로 전환되는 등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다. 문체부는 이러한 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내년을 ‘인바운드 관광 질적 성장의 원년’으로 삼고, 방한관광의 품격을 높이고 개별관광객이 여행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나가는 한편, 방한시장도 다변화해 시장의 안정성도 높여나갈 계획이다.

    황명선 문체부 관광정책실장은 “외래관광객 1700만 명 달성은 2012년 처음으로 외래관광객 1000만 명 시대를 연 이후 불과 4년 만에 1.5배 이상 성장한 큰 성과”라고 평가하면며 “한국관광이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서는 질적 성장을 위한 관광산업의 체질 개선과 함께 정부와 관광업계가 공동의 노력을 기울여 한국만의 관광콘텐츠를 끊임없이 개발해 나가야 한다”라고 민관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kwjun@sportsworldi.com

    사진설명
    1. 외래관광객 1700만 돌파 관련 인포그래픽 
    2. 올해 1700만 번째 외래관광객으로 한국을 찾은 타네카자와 토모미씨가 김포공항에서 열린 환영 행사를 마치고 한국 관광 분야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여섯 번째부터)유성엽 국회 교육문화체육위원회 위원장, 타카네자와 토모미,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정창수 한국관광공사 사장) 사진제공=한국관광공사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