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6-12-26 14:59:10, 수정 2016-12-26 14:59:10

1월의 걷기 좋은 여행길, 일출과 제철 음식 가득 포구따라 가는 길

  • [전경우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매월 이달에 걷기 좋은 걷기여행길 10곳을 선정한다. 2017년 1월에는 맛과 멋이 있는 포구 걷기여행길 10선을 선정했다. 포구의 겨울은 일출과 일몰을 보기 위해 찾는 여행객과 겨울의 맛을 기다리는 식객들로 활기가 넘친다. 포구 따라 가족 또는 친구, 연인과 함께 길을 걸어보자. 이달의 추천길은 ‘걷기여행길 종합안내포탈)’에서도 자세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해안누리길 해운대삼포길♣

    해양수산부에서 선정한 전국의 52개 걷기 좋은 해안길인 해안누리길 중 하나다. 해운대 입구인 동백섬에서 시작하여 미포, 청사포, 구덕포를 거치는 길이라 삼포길이란 이름을 얻었다. 겨울철 해운대해변과 송정해변에서 연인이나 가족들이 추억을 쌓고, 미포~송정역 동해남부선 폐철도 구간은 바다를 끼고 걸어 운치 있다. 이 길은 미포, 구덕포, 청사포를 차례로 만나면서 부산 포구의 맛과 멋을 엿볼 수 있다.

    ㅇ 코스경로 : 동백섬~해운대해수욕장~미포~청사포~해마루~송정해수욕장~죽도공원

    ㅇ 거리 : 7㎞

    ㅇ 소요시간 : 2시간 30분

    ㅇ 난이도 : 보통

    ▲인천둘레길 14코스

    어선들이 빽빽이 들어차 성사를 이루었던 인천의 옛 부두를 돌아보는 코스로, 이색적인 풍경과 활기 넘치는 어민들의 삶의 모습을 볼 수 있다. 특히 이 길 위에는동화 ‘괭이부리말 아이들’로 유명한 만석동 달동네가 있어 과거 피난민들의 희로애락을 느낄 수 있다.

    ㅇ 코스경로 : 인천역~대한제분입구~북성부두~동일방직앞~화평동냉면거리입구~민들레국수집~화도진공원~만석부두~화수부두~인천송현초교~동인천역

    ㅇ 거리 : 8.6㎞

    ㅇ 소요시간 : 2시간 30분

    ㅇ 난이도 : 어려움

    ▲경기도 평화누리길 1코스

    강화와 김포사이를 흐르는 염하강을 바라보며 걷는 철책길로 강화를 잇는 다리를 넘어가기 전, 넉넉한 인심이 풍기는 어시장으로 사람들이 항상 북적거리는 대명항에서 시작된다. 전구간이 염하강을 바라보며 철책선을 따라 걸을 수 있으며, 코스중간에는 평화를 염원하는 다양한 미술작품이 전시되어 있고, 철책선을 따라 그려진 아름다운 벽화도 감상할 수 있다. 1코스를 걷다보면 바닷가를 향해 펼쳐진 포대가 있는 조선시대 진영 덕포진을 지나고, 해질녘 풍경이 아름다운 김포CC에 도달하면 긴장감을 벗어나 평화로움을 느낄 수 있다.

    ㅇ 코스경로 : 대명항~덕포진~원머루 나루~김포CC~문수산성 남문

    ㅇ 거리 : 16.6㎞

    ㅇ 소요시간 : 4시간

    ㅇ 난이도 : 쉬움

    ▲해파랑길 41코스

    동해안 최대의 활어시장인 주문진 어시장이 주변에 있고 양양의 대표 미항 남애항을 코스 중간에 만나게 된다. 백사장이 아름다운 주문진해변을 시작으로 향호해변, 기경해변, 원포해변, 남애해변, 인구해변 등을 차례로 만나면서 짙푸른 겨울바다의 매력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 양양 8경에 속하는 남애항과 죽도정을 코스 중반과 종착지에서 만나면서 한적한 해변 풍광과 분주한 포구의 풍경을 만나게 된다.

    ㅇ 코스경로 : 주문진해변~향호~남애항~광진해변~죽도정입구

    ㅇ 거리 : 12.2㎞

    ㅇ 소요시간 : 4시간

    ㅇ 난이도 : 쉬움

    ▲태안해변길 1코스

    바다의 고어인 "아라"에서 그 명칭이 유래된 충남 태안군 바라길은 상큼한 산림향과 싱그러운 바다내음을 느낄 수 있는 곳이다. 학암포-구례포-먼동-신두리로 이어지는 아름다운 해변과 숲길을 거닐다 보면 한 폭의 산수화에 빠진 듯한 기분이 들 것이다. 바라길의 시작점인 학암포자연관찰로에서는 셀프가이드가 가능하도록 다양한 동식물을 소개하는 해설안내판이 설치되어 있어 아이들을 동반한 가족단위 탐방객에게 추천할 만한 코스이며, 모래와 바람의 나라 궁전을 연상케 해주는 학암포탐방지원센터에 들러 탁트인 학암포해변의 경관을 한눈으로 담아갈 수 있다. 코스 막바지에 있는 우리나라 최대의 해안사구인 신두리 사구(천연기념물 제431호)에서는 겨울만의 독특한 풍경을 만나게 된다.

    ㅇ 코스경로 : 학암포자연관찰로~학암포탐방지원센터~모래포집관판데크~먼동해변~먼동전망대~능파사~모재쉼터~신두리사구~신두리해변

    ㅇ 거리 : 12㎞

    ㅇ 소요시간 : 4시간

    ㅇ 난이도 : 보통

    ▲변산마실길 4코스 해넘이 솔섬길

    한국의 나폴리로 일컬어지는 격포항은 전북 부안을 대표하는 항으로 다양한 해산물을 맛볼 수 있으며 격포방파제를 따라 펼쳐진 아름다운 항구 풍광을 만날 수 있다. 격포항을 떠나 격포봉화대에 오르면 가까이는 격포항 앞바다를, 멀리는 위도까지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다. 코스는 이순신 촬영세트장과 해안 펜션단지, 상록해수욕장을 지나 노을이 아름다운 솔섬에 이르는 구간이다. 4코스 해넘이 솔섬길은 낙조명소이지만 그중에서도 솔섬은 서해바다의 낙조가 가장 아름다운 곳 중 하나로 손꼽히는 곳으로 전국의 사진작가들이 즐겨 찾는 명소이다.

    ㅇ 코스경로 : 격포항~이순신촬영세트장~궁항마을~상록해수욕장~솔섬

    ㅇ 거리 : 5㎞

    ㅇ 소요시간 : 1시간 30분

    ㅇ 난이도 : 보통

    ▲칠산갯길 1코스

    전남 영광은 명품 굴비 생산지이자 인도의 고승 “마라난타”가 백제에 불교를 전파하기 위하여 처음 들어온 곳이다. 백제불교최초도래지와 가마미해수욕장, 숲쟁이 꽃동산, 청정에너지원인 원자력발전소와 홍보관, 한마음공원(야생화식물원)이 위치하고 있는 탐방 구간으로 영광 9경(景), 9미(味), 9품(品)중 가마미 해수욕장, 백제불교 최초도래지, 숲쟁이공원, 굴비한정식, 태양초고추가 포함되어 있는 코스다.

    ㅇ 코스경로 : 영광 한빛발전소~계마항~대소항월~백제불교최초도래지~법성터미널 (추천구간 : 대소항월~백제불교최초도래지~굴비상가~법성터미널)

    ㅇ 거리 : 30㎞

    ㅇ 소요시간 : 10시간

    ㅇ 난이도 : 보통

    ▲삼강회룡포강변길

    삼강~회룡포 강변길은 내성천과 금천, 낙동강이 합류하는 지점에 위치한 삼강주막과 회룡포 등의 명소를 두루 아우르는 길이다. 삼강주막은 옛 영남대로의 낙동강 마지막 나루터였던 삼강나루터를 이용하던 보부상들이 거쳐 가던 곳이었다. 회룡포는 낙동강 지류의 내성천이 350도 휘돌아 나가는 육지속의 섬마을이다. 장안사를 거쳐 회룡대에 오르면 산과 강이 태극모양의 조화를 이루며, 마을 앞에 백사장이 곱게 펼쳐진 아름다운 모습을 감상 할 수 있다. 회룡포를 이어주는 '뿅뿅다리'는 길을 걷는 여행자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ㅇ 코스경로 : 삼강주막~비룡교~뿅뿅다리~회룡포~뿅뿅다리~용주시비~성저교~내성천제방~원산성~비룡교~삼강주막

    ㅇ 거리 : 13.6㎞

    ㅇ 소요시간 : 3시간 30분

    ㅇ 난이도 : 보통

    ▲남해바래길 4코스

    경남 남해바래길 4코스 섬 노래길은 남해군 최대 어항인 미조항을 중심으로 송정솔바람해변과 각가지 동물의 모양을 한 다양한 섬들의 이야기를 즐기며 걸을 수 있다. 망운산에 오르면 한려해상의 아름다운 풍광을 한눈에 볼 수 있으며, 망운산을 오르지 않고 설리해변을 따라 우회해 걸으면 남해안의 한적한 풍광을 만나게 된다. 남해군 최대 어항인 미조항에서는 생동감 넘치는 삶의 현장을 볼 수 있다.

    ㅇ 코스경로 : 천하몽돌해수욕장~송정솔바람해변~망산정상~남망산전망대~수협활어위판장~설리해수욕장~송정솔바람해변~천하몽돌해수욕장

    ㅇ 거리 : 12.4㎞

    ㅇ 소요시간 : 4시간 30분

    ㅇ 난이도 : 어려움

    ▲제주올레 10코스 화순~모슬포 올레

    제주올레 10코스는 화순금 모래해변을 시작으로 하모체육공원에 이르며 산방산, 송악산 등을 거치는 제주올레의 인기코스다. 각종개발과 공사 등으로 휴식년에 돌입했던 제주올레 10코스가 13개월 만에 재개장(2016. 8월)했다. 새로 개장한 코스는 지역 주민들과 서귀포시의 도움을 받아 손상되지 않은 대체 탐방로로 구성되었다. 새로운 대체 탐방로 구간은 5.2km로 산방산의 옆·뒷모습을 보여 주는 산방산 둘레길과 습지 등이 포함되었다. 길의 종착지인 모슬포항(하모체육공원)에서는 겨울철 별미인 대방어를 맛볼 수 있다.

    ㅇ 코스경로 : 화순금모래해변~보덕사~송악산~송악산전망대~섯알오름~하모해수욕장 ~하모체육공원

    ㅇ 거리 : 17.3㎞

    ㅇ 소요시간 : 5시간

    ㅇ 난이도 : 보통

    kwjun@sportsworldi.com 

    자료제공=한국관광공사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