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6-12-01 09:10:17, 수정 2016-12-01 09:30:55

압도적 몸매 최설화, 이번엔 라운드걸 데뷔…개런티는 기부

  • [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2016 머슬마니아에서 3관왕을 차지한 '피트니스 모델' 최설화가 로드걸로 데뷔한다.

    최설화는 최근 가장 핫한 라이징 스타 모델이다. 첫 출전한 2016 머슬마니아에서 비키니 그랑프리, 여자 스포츠 모델 그랑프리, 피트니스 1위까지 3관왕을 차지했다. 남성 월간지 의 12월호 표지 모델에 선정되며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프로야구 두산 시구와 <너의 목소리가 들려> 방송에 출연한 경력도 있다. 현재 TVN에서 방송되고 있는 <소사이어티 게임>에서는 '라이트급 챔피언' 권아솔과 함께 출연해 주목 받기도 했다.

    최설화의 데뷔 무대는 12월1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35다. XIAOMI ROAD FC 035는 ROAD FC 사랑♥나눔 프로젝트 다섯 번째 이야기 '소아암 어린이 돕기'다.

    로드FC는 입장수익과 김보성의 데뷔전 파이트머니 전액을 소아암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한다. 최설화 역시 소아암 어린이 돕기에 동참해 개런티를 기부한다.

    ROAD FC 권영복 실장은 "로드걸 최설화는 최근에 가장 핫한 스타다. 최설화의 건강미 넘치는 매력이 ROAD FC의 이미지와 잘 맞아서 이번에 로드걸로 선정하게 됐다. 이번 대회에서 멋진 라운딩으로 경기장의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polestar174@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